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자료실

자료실 테이블
세계적인 탄소중립도시 전문가 한자리에
번호 641
등록일 2023-05-23 오전 12:00:23
첨부파일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526일 벡스코에서 글로벌 기후 위기 시대, 지속가능한 번영을 위한 도시의 도전이라는 주제로 탄소중립도시 국제 콘퍼런스(이하 국제 콘퍼런스)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23 기후산업국제박람회(5.24.~5.27.)의 일환으로 올해 처음 추진되는 이번 국제 콘퍼런스는 주요 선진국의 탄소중립도시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탄소중립도시로서 기후위기에 대응하여 지속가능한 미래를 창출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미국, 덴마크, 네덜란드의 기업, 학계, 정부 전문가 탄소중립도시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세계적인 도시의 혁신적인 사례 발표하고, 내 전문가들과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해양기술 기업 오셔닉스의 최고기술경영자 마테오 피에트로벨리의 해상도시 시범사업인 오셔닉스 부산 프로젝트소개를 시작으로, 덴마크 코펜하겐대학교 교수 킴 노만 안데르센네덜란드 위트레흐트 시() 수석고문 엘레인 뮐더탄소중립도시 추진사례에 대해 발표한다.



모든 발표·토론 내용에 대해 한국어-영어 동시통역이 제공되며, 기후산업, 스마트시티 등에 관심이 있는 국민 누구나 무료로 참석이 가능하다.


* 기후산업국제박람회 누리집(www.wce.or.kr)을 통해 실시간 온라인 참여도 가능



국토교통부 길병우 도시정책관이번 행사는 기후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전 세계 도시의 대응 방안과 기술에 대해 논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국토부는 앞으로도 7OECD 라운드 테이블, 9월 월드스마트시티엑스포 등을 통해 국제적인 지식교류의 장을 만들고 확대하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제출하기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제출하기

시스템 이용안내

닫기

원인

처리방법

문의처

닫기
문의처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