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자료실

자료실 테이블
지역별 탄소배출·흡수량 한눈에 본다
번호 644
등록일 2023-06-29 오전 12:00:29
첨부파일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 탄소공간지도 시스템(www.carbonmap.kr)을 공개하고 630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탄소공간지도는 도시 내 활동으로 발생하는 부문별(건물, 수송, 토지이용) 탄소배출량도시 탄소흡수원의 흡수량 공간단위 기반(격자, 행정구역 단위 등)으로 시각화 한 것으로, 지난해 12월 시스템을 구축하고 3개월간 시범운영을 거쳐 이번에 본격적으로 운영하게 되었다.


  탄소공간지도를 통해 누구나 도시지역, 농림지역 등 용도지역, ·· 행정구역 단위로 탄소배출량·흡수량 정보를 조회하고 지역별로 통계를 비교할 수 있으며, 국내외 탄소공간지도 유사 사례 및 데이터 구축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ㅇ 특히, 탄소공간지도는 지자체가 도시계획 수립 시 탄소중립요소를 반영하기 위한 기초조사 자료로 사용될 수 있으며,


- 이를 활용해 탄소배출이 적은 압축적(compact) 공간구조, 탄소수원 확충을 위한 공원입지 결정, 도로 탄소배출량 감축을 위한 대중교통 노선 신설 등 데이터 기반 도시계획이 수립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629일 오전 10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지자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건설기술연구원, 국토연구원, 환경연구원 등과 함께 탄소공간지도 발전방안 세미나를 개최하여 탄소공간지도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길병우 도시정책관은 앞으로 탄소공간지도는 지자체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설정하고 탄소중립을 이행하는 기반이자 국민들이 탄소중립 실현에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될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제출하기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제출하기

시스템 이용안내

닫기

원인

처리방법

문의처

닫기
문의처검색
검색